정치·경제
[양평]
양평군, 「소상공인 방역물품 지원금」 신청·접수 시작!!
- 방역패스 의무도입 16개 업종 대상으로 최대 10만원 지급
  • 입력 : 2022. 01.18(화) 14:01
  • DBS경기
[DBS 경기동부방송] 보도국= 양평군(군수 정동균)에서는 지난 17일부터 방역패스 의무도입 16개 업종의 소기업·소상공인을 대상으로 방역물품 지원금 신청․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.

이번 지원은 방역패스 제도가 전면으로 확대되며 QR코드 확인용 단말기 등을 구매 · 설치해야 하는 소기업·소상공인의 부담을 줄이기 위한 것으로, 유흥주점, 실내체육시설, 목욕장업 등 16개 업종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 3일 이후 구입한 QR코드 확인용 단말기, 손 세정제, 마스크, 체온계 등 방역관련 물품에 대해 업체당 최대 10만원까지 지급한다.

1차 신청은 1월 17일부터 2월 6일까지 3주간 진행되며, 군에서 별도로 안내 문자를 받은 희망회복자금을 수령한 사업체만 신청할 수 있고, 오는 26일까지는 접수 초기 신청자가 몰리는 것을 대비해 사업자등록번호 끝자리에 따라 10부제로 운영되며, 사업체가 다수일 경우 사업체별로 지원받을 수 있다.

2차 신청은 2월 14일부터 25일까지로, 방역패스 의무 도입 사업체지만 희망회복자금을 받지 않아 전산 확인이 어려운 업체들이 신청할 수 있다. 군청 홈페이지 및 양평물맑은시장 쉼터 2층을 방문해 구매 영수증을 첨부, 신청할 수 있다.

정동균 양평군수는 “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힘든 와중에도 사회재난 극복을 위해 방역패스 등 정부정책에 동참해 주시는 소상공인들에게 깊은 감사드린다”며, “이번 지원금이 자영업자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며,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강구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/박지수 기자
DBS경기 dbsjisoo7665@gamil.com